Майка

youtube.com/@maikabg

지식창고,뉴스/스마트팜.농업

웰스, 대유 손잡고 '식물재배기 배양액' 기술 개발 나선다

Mайка 2021. 10. 27. 06:00

장유미 기자 입력 2021.10.26 11:02

'웰스팜' 기능성 배양액 개발 등 기술 공동 연구…"스마트팜 리딩 브랜드 입지 구축"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웰스가 친환경 농자재 제조기업 대유와 손잡고 식물재배기 배양액 기술 개발을 위해 본격 나선다.

웰스는 지난 25일 서울 대유 본사에서 최재영 웰스 사업본부장, 김준수 기술개발팀장, 박영규 대유 부사장, 이법종 운영지원본부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5일 대유 본사에서 웰스-대유 간 배양액 기술 협력을 위한 협약식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박영규 대유 부사장과 최재영 웰스 사업본부장이 협약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웰스]

이번 협약은 웰스 가정용 스마트팜 '웰스팜' 전용 신규 작물의 기능성 배양액 개발, 배양액 유효성분과 작물 생육 기술 공동 연구를 위해 마련됐다. 또 양사는 작물별 맞춤 정보 교류, 웰스팜 작물 최적 생육을 위한 기술 및 테스트 시설 상호 지원 등도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웰스팜은 현재 20여 종의 채소 모종을 묶어 총 6가지 기능성 채소 패키지를 정기 구독하는 방식으로 운영 중이다. 재배에 최적화 된 스마트팜 기기와 모종 설치 1주일 후부터 수확이 가능한 간편 재배 방식, 웰스팜 엔지니어 전문 관리 서비스 등을 앞세워 지난달 말까지 4만2천여 개의 웰스팜 누적 판매량을 기록했다.

 

웰스 관계자는 "자체 연구 개발 및 외부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웰스팜 기기와 서비스 질 향상에 매진하고 있다"며 "누구나 쉽게 재배 할 수 있는 '웰스팜'과 믿고 먹을 수 있는 다채로운 기능성 채소 패키지를 앞세워 가정용 스마트팜 리딩 브랜드 입지를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유 관계자는 "가정용 스마트팜 리딩 브랜드인 웰스와의 이번 상호협력은 환경친화적 농업, 스마트농업, 도시농업의 트렌드에 발맞춰 한 걸음 더 나아가는 행보"라며 "이를 바탕으로 홈가드닝 시장 영향력 확대와 더불어 국민의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친근하고 친환경적인 농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유미 기자(sweet@inews24.com)

 

 

출처 : 아이뉴스24

기사원문 : http://www.inews24.com/view/1415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