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 33

‘~하기 위해서’ 라는 표현 생각해보기

‘~하기 위해서’라는 표현 생각해보기 CONSIDER USING THE PHRASE, ‘SO THAT…’ By Jim Langley 최근에 나는 지역 작가들로 구성된 소그룹을 만나 여러 상황에서 쓰일 만한 한 문구를 접하게 되었다. 누군가와의 대화 도중 상대방이 자신의 사명 선언문을 나누었고 이에 당신은 “~하기 위해서?”라고 질문했다고 상상해보자. 그리고는 그 사람의 사명과 목적 뒤에 숨겨져 있는 더 깊은 의미의 설명을 묵묵히 들어보라. Recently, I met with a small group of local writers and was introduced to a phrase that seems worthy of using in many settings. Imagine carrying on a ..

한·양방 통합암치료 환자, ‘생존기간’ 가장 길어

대한한의학회지’에 연구결과 게재…통합의학치료 효능 ‘확인’ 암환자의 임상결과 후향적으로 고찰, 향후 전향적 연구 필요성 제시 주혜지 기자 등록 2022.09.23 17:38 최근 한·양방 통합암치료가 암환자의 생존기간에 긍정적인 효과를 나타낸다는 연구결과가 ‘대한한의학회지’ 최근호에 게재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일개 통합의료원 단일기관에 내원한 암환자를 대상으로 통합암치료의 임상적 효과에 대한 후향적 분석 연구’란 제하의 이번 연구 논문은 주정현 일산차병원 교수, 전성하 전인병원 교수, 손기철 대구 가톨릭대학교 교수 등이 참여한 것으로, 진행암 환자를 대상으로 대구의 통합의료원에서 통합암치료를 받은 암 환자의 임상 결과에 대해 후향적으로 분석한 연구결과다. 연구진들은 대구 통합의료원에 2년간 내원한 암환..

K병원, 한의학 2022.09.26

‘경북·영덕 Hi-Wellness 체험 페스타 2022’ 행사 지원

한의협 제29회 임시이사회, 힌남도 태풍피해 복구 예비비 승인 하재규 기자 등록 2022.09.24 22:49 대한한의사협회(회장 홍주의)는 24일 그랜드플라자 청주 호텔에서 제29회 임시이사회를 개최, ‘경북·영덕 Hi-Wellness 체험 페스타 2022’ 행사에 참여하는 경북한의사회의 한의약 체험부스 운영비 지원과 힌남노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한의의료기관 지원을 위한 예비비를 승인했다 한의학·아유르베다 상호 교류를 위한 ‘경북·영덕 Hi-Wellness 체험 페스타 2022’는 10월 8일부터 9일까지 영덕군 창수면 소재 인문힐링센터 여명에서 개최된다. 대표적인 행사로는 경북한의사회 회원들이 대거 참여한 가운데 한의의료의 진단과 치료를 경험하고 몸과 마음을 가꾸는 방법을 체험하는 한의학 체험 ..

K병원, 한의학 2022.09.26

"남양유업 못 넘겨"… 홍원식, 한앤코에 패소·즉시 항소 계획

머니투데이 박미주 기자 2022.09.22 (상보)한앤코,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상대 주식양도 청구소송 승소… "경영권 이양 촉구" 홍원식 남양유업 (403,500원 ▼14,000 -3.35%) 회장이 회사 경영권을 두고 벌어진 한앤컴퍼니(한앤코)와의 분쟁에서 패소했지만 즉시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승소한 한앤코는 홍 회장에 남양유업 경영권 이양을 촉구했지만 홍 회장 측의 항소로 소송전이 길어지게 됐다. 22일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0부(부장판사 정찬우)는 한앤코가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과 가족을 상대로 제기한 주식양도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다. 소송비용도 홍 회장 일가가 부담하도록 했다. 재판부는 "주식 매매 계약이 체결됐다"며 "쌍방대리 주장, 주식양도계약 해지 주장 등 피고 측의 항변을 받아들..

"남양유업 지분, 한앤코에 넘겨야" 1심 패소 홍원식 회장 전략은

김동현입력 2022. 9. 22. 11:52 기사내용 요약 "계약 무효"vs"유효한 계약"…법원, 주식 양도 판결 한앤코 손들어줘 주요 쟁점 '쌍방 대리'…법원, 정상적 주식 매매 계약으로 판단 남양유업 "결정에 유감 항소할 것"…한앤코 "법원 판결 수용해야"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과 사모펀드 운용사 한앤컴퍼니(한앤코)가 남양유업 매각을 두고 작성한 계약서의 유효성을 법원이 인정했다. 홍 회장 측은 쌍방자문과 이면 계약을 들어 계약 무효를 주장했지만 받아 들여지지 않았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0부(부장판사 정찬)는 22일 오전 10시 한앤코가 홍 회장 등 3명을 상대로 낸 주식양도 청구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홍 회장 측은 한앤코에 계약대로 주식을 양도해야 하는 ..

성큼 다가온 K의료 시대

Opinion :박승우의 미래의학 중앙일보 입력 2022.09.22 00:36 진료하는 의사로서 바쁜 일상이지만 세상의 변화를 알고자 아침마다 신문을 챙겨 보는 습관이 붙은 지 30년이 넘었다. 지난해부터는 병원 경영까지 맡으면서 세상 돌아가는 소식에 더 민감하게 되었다. 불안한 경제 현황과 각종 사고 기사를 보며 미간을 찡그리다가도 우리나라 소프트 콘텐트가 ‘한류’라는 이름으로 전 세계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는 내용을 볼 때는 미소가 번질 수밖에 없다. 최근 우리 의료계 역시 우수한 치료 성과 및 혁신 활동으로 해외 의료계에서 인정받는 또 하나의 한류가 되고 있다. 얼마 전 발표된 미국 글로벌 주간지의 세계 병원 평가에서 우리나라 병원들이 두각을 나타냈다. 전 세계 300여 병원, 4만여 의료계 인사들의..

K병원, 한의학 2022.09.23

남양유업 운명의날 D-1…오너리스크 해소되나

입력 2022-09-21 15:18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209210176 남양유업 운명의날 D1오너리스크 해소되나 남양유업의 `운명의 날`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과 한앤컴퍼니(이하 한앤코)의 경영권 분쟁에 대한 법원 판단이 내일(22일) 나오는데요. 남양유업의 현재 상황 www.wowtv.co.kr 남양유업 경영권과 주가는? 남양유업의 `운명의 날`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과 한앤컴퍼니(이하 한앤코)의 경영권 분쟁에 대한 법원 판단이 내일(22일) 나오는데요. 남양유업의 현재 상황 정리해 보고, 재판 결과와 주가 전망까지 가늠해 봅니다. 유통산업부 박승완 기자 나왔습니..

"남해 속 불가리아 음식 즐겨보실래요?"

주성희 기자 (hear@idomin.com) 입력 2022-09-19 18:17 월 유학 경험 정통 음식점 문 열어 유행 좇지 않고 기계 특성 살려 특별한 홍보 없어도 손님 찾아 귀촌살이 남편·이웃·자연 함께 "일 힘든 것 감내할 만큼 행복해" 남해군 삼동면 물건리 해안가는 태풍을 막아주는 방풍림이 우거져있다. 방조어부림이다. 남해군에서 가장 큰 해안 숲이다. 불가리아 음식 전문점 '유즈노모레' 마당에 자리를 잡으면 방풍림이 시원하게 뻗어나가는 걸 볼 수 있다. 날씨가 선선해진 요즘 유즈노모레를 찾는 손님들은 건물 안보다는 마당에서 시간을 보낸다. 마당 바로 앞에는 논밭이 펼쳐져 있다. 도심에서 지친 눈을 정화해준다. 방풍림이 가을에 잎을 다 떨어내고 나면 그 사이로 남쪽 바다를 볼 수 있다. 유즈노모레..

아마존이 5조원에 인수하려는 원 메디컬(One Medical)은 어떤 기업?

125개 1차 클리닉 기반으로 대면진료·원격진료 동시 제공...아마존케어 종료하지만 원메디컬로 승부수 기사입력시간 22-09-21 05:48 [메디게이트뉴스 조운 기자] 아마존(Amazon)이 원격의료 서비스 ‘아마존케어(Amazon Care)’ 사업을 접고, 1차 의료 서비스 업체 '원메디컬(One Medical)'을 39억달러(한화 약 5조10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이번 인수 건은 아마존이 진행한 역대 M&A 중 세 번째로 큰 규모로, 아마존이 헬스케어 시장에서 지배적 위치에 도달하기 위해 선택한 ‘원메디컬’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아마존이 선택한 원메디컬은 어떤 기업일까? 125개 1차 의료 클리닉 기반으로 스마트폰 앱 통해 대면진료+원격진료 제공 21일 외신 정보를 종합하면 원메디컬..

남양유업-한앤코 매각분쟁 마침표 찍나…22일 1심 판결

온라인 | 22.09.19 11:29 [일요신문] 사모투자펀드 한앤컴퍼니(한앤코)가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을 상대로 제기한 주식 양도 소송과 관련해 오는 22일 1심 판결이 나온다. 18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0부(부장판사 정찬우)는 한앤코가 홍 회장과 가족들을 상대로 낸 주식 양도 소송의 선고 기일을 22일 오전 10시에 진행한다. 앞서 2021년 5월 한앤코는 홍 회장과 가족들이 보유한 지분을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SPA)을 맺었지만, 홍 회장은 계약을 해지한다고 통보했다. 한앤코는 지난해 10월 홍 회장 일가의 의결권행사 금지가처분 신청도 제기했다. 법원이 한앤코의 신청을 받아들여 홍 회장의 의결권 행사가 제한되기도 했다. 홍 회장측은 또 한앤코가 계약 해지에 책임이 있다며 310억..